정보화마을 충북 증평 장이익어가는마을

HOME 마이인빌 메일 고객센터
충북 증평 장이익어가는마을 전경사진입니다.

한 그루 나무에 핀 각각의 꽃

게시판 보기
게시일 2018-03-06 07:49:37 글쓴이 전현숙 조회수 37


한 그루 나무에 핀 각각의 꽃


오늘은 만물이 겨울잠에서
깨어나는 경칩입니다.

이제 크고 작은 들꽃들이 피어나고
연초록빛 생명들이 피어나겠지요.

우리는 들꽃을 보며 큰 꽃이 작은 꽃보다
아름답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.
오래 피어있는 꽃이 일찍 지는 꽃보다
훌륭하다고도 생각하지 않습니다.
그것은 차이이고 다양성일 뿐 우열이 아닙니다.

큰 꽃, 작은 꽃, 완전히 핀 꽃,
아직 피지 않은 꽃, 들꽃의 뿌리를 감싸는 흙,
갖가지 모양의 바위들과 다채로운 하늘
이 모두가 어우러진 모습에는
더 장엄한 아름다움이 있습니다.

우리는 생명이라는 한 그루 나무에
핀 각각의 꽃입니다.

각각의 꽃이 자기만의 색깔과
모양과 향기를 완성하기 위해 노력하기에,
전체로서의 아름드리나무가
더욱 더 큰 생명력을 내뿜습니다.

서로에 대한 배려있는 답글은 네티켓의 기본입니다.

0/300자
댓글 등록